free talk box
유머 넌센스   유머와 넌센스
유머와 넌센스 웃을준비 하고 읽어야 재미있습니다..
작성자 양갑동
작성일 2012-03-31 (토) 16:19
ㆍ추천: 0  ㆍ조회: 354      
IP: 218.xxx.12
첫날밤...야시시~^^
"첫날밤" 에






이제 막 결혼을 하여 첫날밤을 맞은
신혼 부부가 있었다.
호텔 침대에 나란히 누운 신랑과 신부 그러나
신랑이 어찌나 쑥스러워 하는지 별다른
진척을 보지 못하고 있었다.
하지만 어쩔것인가
첫날밤을 그냥 보낼 수야 없지 않은가?
신랑이 용기를 내어
자신의 몸을 신부의 몸 위로 포갰다.


신부가 물었다."뭐 하세요?"

"으응~ 저쪽으로 넘어 갈려구."
하면서 신부의 몸을 내려 와 옆자리에 누웠다.
한참 뒤 신랑이 다시 용기를 냈다.
이번에도 신부가 두 눈을 동그랗게 뜨고 물었다.
"뭐 하시는 거죠?"
:
"으응~ 도로 저쪽으로 넘어 가려구"
그러기를 몇번?이나 반복 했지만
별 다른 진척이 없었다





"이번이 마지막이닷!'
신랑이 용기를 내어 다시 신부의 몸 위로 올라섰다.
이번에도 신부가 물었다.

"뭐 하세여"?
그러나 신랑은 여전히 용기가 나지 않았다.
:
그래서 슬쩍 말을 돌려서는
"으응! 아까 그 자리로 다시 돌아 갈려구"

그때였다.


신부가 두 눈을 지그시 감으면서
나지막하게 속삭였다.!!








놀다 가세여~"^^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그냥 행사의 대상에 맞는 ..... 대전 09-23 11:56 2562
650 신이 화나면...? 양갑동 10-16 11:34 335
649 첫날밤...야시시~^^ 양갑동 03-31 16:19 354
648 웃으며 죽은 시체 양갑동 03-31 16:18 291
647 참새의 착각 양갑동 03-09 23:22 289
646 유언 [1] 양갑동 12-15 02:53 334
645 구두쇠 가족 [1] 양 갑동 12-13 19:29 230
644 미국식 발음 [1] 갑동 12-08 06:47 242
643 죽음의 요리시간! - 체험기..너도 먹어바!! 박종수 06-07 11:08 1238
642 파란장미 박종수 06-07 10:07 1092
641 개가 해석한 개에 관한 속담 박종수 06-07 10:04 985
640 여자를 꼬시는 10가지 방법 박종수 06-07 09:59 1099
639 미녀와 변호사 [1] 박종수 06-07 09:48 1034
638 경상도 사투리 강좌 박종수 06-07 09:41 697
637 간단한 퀴즈 박종수 03-30 00:04 984
636 할머니의 비밀번호... 박종수 03-29 23:26 755
635 호랑이 VS 사자 박종수 03-29 23:16 830
634 삶이란? [1] 박현수 03-29 22:43 684
633 현명한 사람 박종수 03-27 00:33 649
632 친절한 세스코씨 & 몇마리?? 박종수 03-27 00:31 585
12345678910,,,33

대전광역시 중구 대흥동 3-6 한국레크리에이션협회 충청지회
TEL:042-583-4455 / hp:010-8475-3355